내컴 바탕화면.
이곳을 가고 싶었다.
몇일전 EBS에서 노르웨이 로포텐 이라는걸 알게되었다.
그것만 알지 저 장소가 어딘지도 모르는데.
가고 싶었다.
노르웨이.
언젠간 꼭 가보리란 쿵스레덴. 왕의길. 스웨덴.

둘다 가보기로 한다.

일단 스웨덴에서 쿵스레덴 110KM 트레킹 후
노르웨이로 넘어가 로포텐을 드라이브 하기로.



생각만하고 계획만 잡아봐야 늘 거기서 거기
그냥 저질러본다.

가자!

2018.06.25

김해-상하이-스톡홀름

중국동방항공 상하이 11시간 스탑오버~ ​26일 새벽06시 스톡홀름 알란다공항 도착예정

​중국동방항공은 정말! 가격도 싼데...수화물 2개나 인정~ 그리고 스탑오버가 하루 넘어가면 호텔도 줌.

아니더라도 푸동공항에서 시내까지 자기부상열차 티켓을 줌. 혜자다!

가방무게 22.5키로. 거기에 홈플러스 가방까지~

무게를 줄어야 하지만 일정이 기니깐~

​여행 기대만빵!

​사람 엄청많다. 나만 가는거 아님.

​상하이 도착!

​자기부상열차 매표소

공항에서 있기보단 시내로~ 구경도 하고 밥도 먹고... 11시간이나 남으니...

​자기부상열차 타고 시내로. 종착지에서 다시 지하철 타고 신천지역으로.

​신천지역 6번출구에서 나와 왼쪽으로 딱 가면~ 이렇게 딱~

좋다~ 임시정부가 있는곳!

​왔다 감요~

​더우니깐~

다시 지하철타고 예원 으로 보기위해... 괜히갔음. 더워서. 습기가.

​그냥저냥 이었던 예원

그리고 다시 택시를 타고 저녁을 먹기위해.

택시에게 칼당함 제길! 50위안이나 줬다. 진짜 강도였음.

​동파육 기대했건만...별로다.

그래도 밖은 더워서 나가기 싫어서 맥주 2병이나 먹었다. 천천히. 밥도 두공기.

​와이탄

​다시 공항으로 간다~ 여기가 번화가인데...어딘지 기억이 안나네~

​오예~ 사람이 없어서 옆자리 비워서 누워서 간다. 그런데 화장실 앞.

밤새 왔다 갔다. 냄새~ 잊고싶다. 그래도 잘잤다.


 태그 : 
Name
Password
Homepage
비밀글 (Secret)